본문 바로가기

pad

삼성전자와 LG전자가 MWC2011에서 선보일 태블릿 제품은? 세계 최대 통신 전시회인 MWC(Mobile World Congress) 2011의 개막이 몇일 남지 않은 가운데, 모바일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들을 살펴보고자 한다. 오는 2011년 2월 14일부터 17일까지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 개최되는 MWC2011에 참가하는 국내 기업 중 대표적인 기업은 삼성전자와 LG전자를 떠올릴 수 있다.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이번 MWC2011를 통해 글로벌 모바일 및 스마트폰 시장을 주도하겠다는 전략을 수립하고 기선제압에 나섰다. 먼저 LG전자는 CES2011에서 공개한 지-슬레이트(G-Slate)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지-슬레이트는 옵티머스 패드(Optimus Pad)의 북미향 제품으로 올 3월 T-모바일을 통해 출시될 예정이다. 태블릿 전용 운영체제인 허니.. 더보기
7인치 멀티패드 M7을 선보인 Cydle 7인치 멀티패드 M7을 선보인 Cydle 스마트 폰 시장에선 아이폰(iPhone)과 안드로이드(Android) OS(운영체제) 경쟁이 한창이라면 안드로이드(Android) 타블렛 시장에선 다양한 방식의 Android 장치들이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그 중 최근 Cydle에서 안드로이드 OS(운영체제)를 채용한 7인치 멀티패드(Multi PAD) M7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우리에게 조금 생소한 Cydle은 HD Traffic Update 라는 스마트 기술로 GPS 네비게이션을 제작하여 미국 “Telemetric’s Awards 2010” 에서 Google, Apple 등과 함께 After market 부문에 노미네이트 된 국내 유망 기업이다. 현재 Multi PAD M7 은 지난 CES 201.. 더보기
e-detail社의 듀얼 디스플레이 Tablet PC [디지털 News IT 컬럼니스트 붸가짱] e-detail社의 듀얼 디스플레이 Tablet PC 국내 (주)이디테일社에서 CES 2008에 듀얼 디스플레이를 채용한 Tablet 'Prezenter PSR'를 출시해서 소개하고자 한다. 일반적인 타블렛PC의 경우 단일 디스플레이를 사용하여 영업사원들이 고객 앞에서 노트북 등을 사용해 설명할 때 유용한 장치로 사용됐다. 단일 디스플레이의 경우 화면이 조작하는 사람 중심으로 돼 있어서 옆에서 시청하는 사람의 경우 시야각으로 인하여 선명하지 않은 화면을 봐야 했다. e-디테일사가 개발한 듀얼 디스플레이 타블렛 PC는 작은 모니터를 뒷면의 거치대쪽에 장착해 작은 모니터를 보면서 큰 모니터의 내용을 고객이 보면서 들을 수 있도록 배려했다. 작은 모니터는 회전과 꺾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