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talker

 

모바일 기기를 자주 사용한다면 눈여겨봐야 할 액세서리가 등장했습니다. 바로 전자기기 제조업체인 로고스 커뮤니케이션에서 선보인 글로리아 시리즈 USB 충전 케이블입니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개발된 글로리아 시리즈 USB 충전 케이블은 적용기기에 따라 글로리아1(아이폰 시리즈), 글로리아2(갤럭시S 시리즈), 글로리아3(아이패드 시리즈), 글로리아4(갤럭시탭 시리즈) 등으로 구분됩니다.

 

왜 눈여겨봐야 할까요? 그것은 이 제품의 특징이 돋보이기 때문입니다. 글로리아 시리즈 케이블을 이용한 충전속도가 USB 케이블은 물론 전기 어댑터를 이용한 스마트 기기의 충전방식 가운데 세계에서 가장 빠른 충전속도를 갖고 있습니다.

 


, 글로리아 시리즈 USB 케이블로 USB 포트에 연결하면 아이패드 및 갤럭시 탭 등 태블릿 PC를 전기 어댑터(AC 어댑터)보다 훨씬 더 빠르게 충전할 수 있다는 것이죠. 또한 초고속 USB 충전케이블이 PC와 노트북 또는 차량의 USB 포트에서 모두 충전할 수 있으며, 전기 어댑터를 이용해 충전할 때보다 30분 이상 빠르게 충전을 완료할 수 있습니다.

 

그 동안 애플사의 아이패드와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등 태블릿 PC 제품을 구입하면 번들 형태로 USB 케이블을 제공받아 왔으나 케이블 충전이 불가능해 소비자의 불편이 가중되었습니다. 그런데 글로리아 USB 케이블이 출시됨에 따라서 태블릿 PC의 충전문제로 골치를 앓아온 사용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낼 수 있을 것 같네요.

 

더 나아가 이 충전케이블은 싱크 모드에선 그대로 USB케이블로도 활용될 수 있어 각각의 스마트 기기와 안전하게 데이터의 송수신을 도와줍니다. 이 경우 특수회로를 적용해 이른 바 데이터 믹스 현상도 완벽하게 막아 데이터 손실도 방지한다고 하네요.

 

글로리아1(아이폰 시리즈)과 글로리아2(갤럭시S 시리즈)는 정품 USB 케이블 기준으로 최대 2배 이상 빠르게 충전 할 수 있고, 전기 어댑터보다 30분이상 빠른 충전시간을 보여줍니다. 충전시간을 예를 들면, USB 케이블로 충전하면 3시간 걸리던 데 비해 최대 1시간20분으로 그 절반 이하로 단축시켜줍니다.

 

 

로고스의 글로리아 시리즈는 기존 USB 케이블처럼 입력과 출력 전압이 똑같이 5V이지만, 그 대신 출력전류를 아이폰 등 스마트폰의 경우 1A, 아이패드 등 태블릿 PC의 경우 최대 2.0A(Gloria-3S)~1.8A(Gloria-3)까지 출력을 낼 수 있도록 하는 기술에 바탕해 제조됐습니다.

 

PC나 노트북의 파워에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USB 표준한계인 500mA를 넘어 최대 4배 수준까지 전류치를 생성하는 이 기술은 지난해 각각 국내특허 및 세계특허를 출원했다고 하네요.

 

이 신제품은 옥션, Gmarket, www.ppda.co.kr on-line 또는 off-line shop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소비자 판매가격은 아이패드(갤럭시탭)용 모델 38,000, 아이폰(갤럭시S)용 모델 28,000원이라고 합니다.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podo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이구~~ 기자야, 회사야, 아무리 모른다고 이렇게 사기를 치냐?
    1. 어떻게 USB로 5V 500mA 를 받아서 5V 1~2A 를 만드냐? 그렇다면 이것은 발전기? 완전 노벨상감.
    2. 스마트폰은 외부에서 아무리 전류를 많이 공급해도 스마트폰이 충전전류를 관리하기 떄문에 충전시간을 외부에서 조절 할 수 없음.

    2012.07.05 10:50
    • Favicon of http://dtalkeragit.tistory.com BlogIcon David. Oh  수정/삭제

      위의 글에 대한 부분에 대해서 뭔가 오해가 있으신 듯 싶은데 아래의 사이트를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http://www.gloriausb.com/index4.html

      보통 컴퓨터의 USB포트의 출력전압은 보통 5V 의 500mA(0.5 암페어) 정도 나와야 하는데..실제 그렇지 못합니다. 이 글로리아 케이블을 사용할 경우 출력 전압을 1A(1 암페어)까지 상승시키는 역할을 해주므로 보통 USB 포트에서 완전 충전시간 180분을 90분 수준으로 단축시키는 듯 합니다. 이럴 경우에는 배터리의 수명을 단축시킬 수 있겠네요

      2012.07.05 17:22 신고
    • 원글쓴분은  수정/삭제

      제품은 아마도 전류를 소모하는 기기가 USB 포트로 연결될 경우 전압의 강하를 막아주고 전류량을 일정하게 유지해주는 회로가 보완되어 있을 듯. 전류 전압에 관한 부분은 위의 podo님이 정답입니다.

      2012.09.16 14:58


[맥북에어 HTPC 만들기 3탄] 맥북에어와 HDMI 케이블로 연결해 3D TV(스마트TV) 감상하기


지금까지 맥북에어에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재생할 수 있는 방법들을 알아봤다. 이번에는 맥북에어를 외부기기(3D TV나 스마트TV)에 연결해 감상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소개해보도록 하겠다.


혹시 자신이 보유한 일반 노트북으로 연결하려는 사람을 위해서 미리 얘기하는데 자신의 노트북이 HDMI를 지원하는지 확인해야 한다.


왜 HDMI 케이블로 연결해야 할까? 그 이유는 고선명 멀티미디어 인터페이스(High Definition Multimedia Interface)인 HDMI가 비압축 방식의 디지털 오디오/비디오를 전송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DVI단자나 D-Sub으로 연결하면 음성이 나오지 않는다.


또한 변환 케이블을 통해 DVI to HDMI나 D-Sub to HDMI로 연결해도 음성이 나오지 않는다 것을 기억해두자.


이 글을 읽기 전에 추천을 눌러주시면 더욱 많은 분들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dtalker.tistory.com
http://www.dtalker.net
http://blog.naver.com/dtalker




맥북에어에는 HDMI 단자가 없기 때문에 미니 디스플레이 포트(Mini Display Port)인 썬더볼트 단자를 이용해야 한다. 그런데 썬더볼트 단자에 HDMI를 바로 연결할 수 없기 때문에 Mini DP - HDMI(Mini Display Port to HDMI) 케이블이 필요하다.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를 통해 정품 Mini DP - HDMI 케이블을 구매하거나 온라인 오픈마켓에서 호환이 되는 Mini DP - HDMI 케이블을 구매하면 된다. 자신의 노트북에 HDMI 단자가 있다면 HDMI 케이블을 준비한다.


준비가 되었다면 자신의 집에 있는 3D TV 또는 스마트TV에 HDMI 케이블을 연결한다. 3D TV나 스마트TV는 기본적으로 HDMI 단자가 내장되어 있으며, 간혹 디지털 TV(LED TV 및 LCD TV)에서도 HDMI 단자를 지원하는 제품들이 있어 이 방법으로 연결할 수 있다.


HDMI 단자를 연결하고 외부기기 연결설정을 마치면 맥북에어(노트북)의 화면이 나타난다. 


예를 누르면, HDMI 케이블을 통해 3D TV(스마트TV) 화면에 맥북에어의 윈도우 화면이 나타난다.


이렇게 연결된 맥북에어에 곰플레이어를 실행시켜 재생하면 3D TV나 스마트 TV에서 화면과 음성이 같이 나오는 동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그 상태에서 3D TV 리모콘에서 3D 버튼을 누르면 맥북에어를 통해 3D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다.


집에서 노는 노트북과 맥북에어가 있다면 이처럼 HTPC로 활용해보는 것은 어떨까.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어폰 관리 잘하는 방법은?

2010. 10. 29. 18:20 Posted by 비회원

스마트폰의 폭발적인 보급 확대로 이어폰 사용자도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이어폰은 이동 중 사용이 용이해 쉽게 휴대가 가능하지만 이어폰을 사용하고 아무렇게나 방치해 금세 고장나는 사례도 늘어나고 있는데 이어폰 제조업체 젠하이저가 몇가지 관리 방법을 제시했다.

 

이어폰을 구입한 후 가장 쉽게 발생하는 고장은 바로 이어폰 케이블이 단선 되는 경우라고. 이런 케이블 단선은 흔히 사용자의 선 관리 부주의와 잘못된 보관으로 인해 발생한다. 젠하이저는 최근 이어폰의 고장을 미연에 예방하기 위한 몇 가지 관리 방법을 소개해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보관법이다. 이어폰 케이블 피복 내 전선들은 이동성을 위해 매우 얇게 만들어져 있는데, 만약 이어폰 케이블을 아이폰, MP3 등의 기기에 팽팽하게 당겨 감아 놓으면 케이블에 무리가 가서 쉽게 단선될 수 있다.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이어폰 케이블을 느슨하게 감아 전용 케이스나 파우치에 보관하는 것이 단선을 방지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한 주머니 속에 기기를 넣어 음악을 들을 때도 이어폰 잭이 주머니 위쪽을 향하게 하도록 해서 케이블이 과도하게 꺾이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접이식 헤드폰의 경우에도 헤드밴드가 자주 파손되어 수리를 받는 경우가 많다. 헤드밴드 파손을 방지하기 위한 방법 역시 헤드폰 전용 케이스나 알맞은 케이스에 넣어서 보관하는 것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외에도 이어커널형 이어폰의 이어 어댑터에 쌓인 먼지 등 오염물질을 제거해 깨끗한 음질을 유지하는 것도 이어폰을 오래 사용하는 방법 중 하나다. 마른 수건으로 이어 어댑터를 정기적으로 닦아주는 것이 좋다. 젠하이저 IE6과 같은 고급형 이어커널형 이어폰의 경우, 동봉된 청소용 팁을 사용해 먼지를 털어낼 수 있다. 헤드폰의 경우에도 이어패드가 땀이나 수분으로 젖어 찢어질 위험이 있기 때문에 보관 전 살짝 젖은 수건이나 티슈로 닦아서 보관해야 한다.

 

젠하이저의 한 관계자는이어폰과 헤드폰은 일회용 제품이 아니므로 지속적인 관리를 해주면 오래오래 사용할 수 있다, “올바른 관리를 통해 이어폰의 수명을 늘리고, 수리가 필요할 경우엔 정식 A/S센터에 의뢰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777jindong BlogIcon 컴투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전엔 대충 가방에 던져넣고 했지만 손이 덜덜떨리는(저에겐^^)
    트파를 구입한뒤론 신주단지 모시듯 케이스에다 꼬박꼬박 재워주고
    있습니다 ㄷㄷㄷ

    2010.11.02 15:21

최근에 올라온 글

David.Oh'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