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송

[컬럼] 애플 시리(Siri) 총책임자 대그 키틀로스 삼성전자로 갈까? [컬럼] 애플 시리(Siri) 총책임자 대그 키틀로스 삼성전자로 갈까? 최근 애플 키노트를 통해 아이폰4S가 공개된 이후 대화형 음성인식기능 시리(Siri)가 주목받고 있다. 검색에 대한 패러다임을 바꾼 시리(Siri)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 적용된 구글 보이스 액션보다 한수 위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 이유로 시리(Siri)가 자연어에 대한 이해력이 우수한 인공지능을 제공하면서도 사용자가 요구하는 개념적 시멘틱(의미이해/논리추론)으로 반응하기 때문에 사용자가 원하는 내용을 정확하게 검색 할 수 있다는 점을 꼽고 싶다. 아직 서비스 초기단계라 음성인식 오류도 잦다는 점이 문제점으로 제기되고 있지만 발전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부인할 수는 없을 것이다. 특히, 일부 매체에서는 검색기능에 상거래가 접목될 수 .. 더보기
필패가 확실해 보이는 애플 집단소송 최근 김형석(36) 변호사가 애플코리아로부터 아이폰 위치정보 수집에 따른 위자료 100만원을 받아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언론으로부터 이슈가 되면서 김형석(36) 변호사가 소속된 미래로가 준비한 단체 소송 접수 사이트(www.sueapple.co.kr)가 폭주해 한동안 접속이 되지 않을 정도로 아이폰 사용자들의 집단소송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사람들의 이목을 모은 이유는 지난 4월 말 애플의 아이폰 위치정보 수집과 관련해 애플코리아를 상대로 정신적 위자료를 청구해 첫번째로 위자료를 입금 받은 첫번째 사례가 나왔기 때문입니다. 아이폰 사용자들의 이목은 모두 김형석(36) 변호사에게 쏠려 있습니다. 혹시라보 애플코리아를 통해 정신적 피해보상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는 사람들은 아이폰 단체 소.. 더보기
아이폰vs안드로이드폰 전쟁의 서막이 열리다. “가상으로 펼쳐지는 구글과 애플의 소리 없는 전쟁” 국제무역위원회(ITC : International Trade Commission)는 미국 현지시각으로 목요일,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특허 침해에 대한 이의를 신청한 애플의 요청에 따라서 HTC를 조사한다고 발표했다. 국제무역위원회(ITC)는 이 조사를 45일 동안 조사를 완료할 것으로 밝히고 있지만 신중한 판단을 내리기 위해서는 대부분 수 개월 이상의 시간이 소요된다는 점을 감안하면 60일 이내에 효력을 발휘 할 수 있도록 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은 공식적으로 HTC가 아이폰의 디자인을 카피했다고 입장을 밝히고 있는 반면 HTC는 구글을 겨냥해 HTC를 표적으로 삼고 있다며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구글 안드로이드의 중요한 파트너사인 HTC는 이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