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눈물

당신은 벌써 나를 두 번이나 울리셨습니다. [IT News BlogTimes] 당신은 벌써 나를 두 번이나 울리셨습니다. 어려서부터 남자는 태어나서 울어야 한다고 듣고 자랐습니다. 첫 번째는 태어나서 울고, 두 번째는 부모님이 돌아가셨을 때 울고, 세 번째는 나라가 망했을 때 운다고 기억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누구를 몹시 미워하거나 증오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억울함에 울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전 벌써 두 번이나 당신으로 인해 눈물을 흘리게 되었습니다....... 태어나서 눈물을 흘린 것까지 모두 합한다면 모두 세 번이 되는 것 같습니다. 당신이 대통령이 되는 순간 서민들의 아픔을 잘 이해해줄 것이란 생각과 권력층과 대립하며 자신의 뜻을 관철시켜 바뀌어가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보고 뜨거운 눈물을 흘렸습니다. 물론 .. 더보기
대한민국의 어머니들이 억울함에 흘리는 눈물 [Community News BlogTimes] 대한민국의 어머니들이 억울함에 흘리는 눈물 온 국민의 사회적인 이슈인 "미국산 쇠고기 파동"이 대내외적인 요소를 통하여 국민들의 관심사가 다른 곳으로 옮겨가자, 잠잠한 틈을 타서 정부가 쇠고기 수입을 강행하면서 전면수입이 확대되었다. 시간이 흐르고 진정국면에 접어들면서 쇠고기 수입당시 경찰이 촛불시위에서 채증한 자료를 증거로 전방위 압박이 시작되었고, 대한민국의 어머니들에게 탄압이 시작되면서 22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눈물을 흘렸다. 왜 굳이 탄압이라는 단어를 사용했는지에 대해서는 탄압이란 단어의 뜻을 알고 넘어가자. 탄압이란 한자어로 彈-탄알탄, 壓-누를압이라는 명사형 단어로 권력이나 무력 따위로 억지로 눌러 꼼짝 못하게 하는 것을 뜻한다. 현재의 상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