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talker


삼성전자와 LG전자가 CES 2012에서 선보일 메인테마는 바로 이 것!

1월 10일부터 13일까지 열리는 2012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12)가 약 2주정도 남은 가운데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선보일 메인 테마는 무엇인지 살펴보도록 하겠다. CES 2012는 가전 전시회로 치뤄지고 있고 가전 제품이 매출에서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메인테마로 가져가고 있다. 따라서 삼성전자와 LG전자의 행보를 볼 때 어느 정도 유추가 가능하다.


이 글을 읽기 전에 추천을 눌러주시면 더욱 많은 분들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dtalker.tistory.com
http://www.dtalker.net
http://blog.naver.com/dtalker



당연한 이야기지만 삼성전자와 LG전자는 항상 TV제품군을 메인테마로 내세워 왔다. 그 동안 디스플레이의 크기와 디자인을 강조한 TV 제품군을 전면에 내세웠지만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최근 행보는 갈라지고 있다.

양사 모두 3D TV를 메인테마로 내세우면서 TV 가전시장의 주류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특히 양사 모두 3D TV 활성화를 위해 콘텐츠 제작 및 인프라 구축에 심혈을 기울였기 때문에 기대감은 더했다. 하지만 3D TV시장의 활성화가 이뤄지지 않았고, 콘텐츠 시장에서도 아바타를 제외한 3D 콘텐츠가 대중들의 호응을 얻지 못했다는 점이 양사의 행보가 갈라지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

먼저 삼성전자를 살펴보면, 3D TV가 이슈를 더 이상 모으지 못하자 재빠르게 스마트 허브(Smart Hub) 기능을 탑재한 스마트 TV를 전면에 내세웠다. 그리고 올 IFA2011에서 수 많은 애플리케이션을 스마트 TV에서 이용할 수 있는 삼성앱스를 내세운 바 있다.

그렇다면 해외에서도 삼성 TV에 대한 특별한 이슈가 쏟아지지 않고 있기 때문에 스마트TV와 관련된 테마를 메인으로 내세울 것이 유력해 보인다. 그 이유는 경쟁사인 구글TV와 애플TV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시장 조사기관인 디스플레이서치에 따르면, 스마트 TV 시장규모는 2014년에는 1억만 대가 넘는 성장세를 보일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어 2012년에도 가전시장의 주력은 스마트 TV가 될 것이라는 분석을 가능케 한다.

예상을 해본다면 첫번째는 디자인을 강조한 스마트 TV, 두번째는 앱스토어의 콘텐츠를 강조한 스마트 TV, 마지막 세번째는 온라인 서비스를 강조한 스마트 TV이다. 이 중 가능성이 높은 테마는 두번째와 세번째다. 시장의 정보를 취합하면 2번이 가장 현실적으로 꼽힐 테마가 될 것 같고 글로벌 시장의 흐름을 같이 살펴보면 3번째도 만만치 않아 보인다.

스마트 TV와 소프트웨어가 주 테마로 떠오를 수 있는 가능성은 이건희 회장이 소프트웨어 역량을 더욱 강화해야 한다는 주문을 올 하반기에 했기 때문이다. 삼성전자가 이를 충실하게 이행하고 있다면 내년 상반기부터 두드러질 가능성이 크다. 또한 이를 대외적으로 알리고자 CES2012를 적극 활용할 가능성이 높다.

또 다른 한가지는 온라인 서비스(클라우드)를 강조한 스마트 TV를 주테마로 부각시킬 수 있는 가능성이다. 예를 들면, 스마트TV와 클라우드 시스템을 적용한 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이 될 수 있겠다. 좀 더 구체적으로 설명하면 스마트TV를 통해 무료 또는 유료로 제공되는 음악과 동영상, 게임과 같은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실시간으로 소비할 수 있는 형태의 생태계를 선보일 가능성이 높다는 것.

그 이유는 삼성전자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최근 행보 때문이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중심사업분야를 클라우드 서비스를 기반으로 옮겨가고 있기 때문에 이에 대한 전략적 제휴를 삼성전자와 했을 가능성이 높다. 더욱이 최근 국내 매체를 통해 삼성전자가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해 스마트 TV와 휴대폰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혀 그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반면, LG전자는 삼성전자와는 조금 다른 테마를 내세울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LG전자가 국내외 전시회에서 선보인 테마는 홈엔터테인먼트 3D 가전이였다. 특히 3D TV를 비롯해 모니터, 스마트폰, 프로젝터, PC 등을 출시하며 3D 마케팅에 집중하는 듯 했는데, 직접적인 비교를 통해 자극적인 마케팅을 선보였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경쟁사들이 3D TV에서 다른 테마로 전환하는 가운데 LG전자는 CES, IFA, CeBIT에서 3D를 주 테마로 계속 내세웠다는 점이다. 특히 가전, PC, 스마트폰까지 다양한 제품들을 전략적으로 선보였기 때문에 LG전자가 테마를 바꿀 가능성은 희박하다. 단지, 3D와 다른 무엇인가가 주테마로 다뤄질 가능성이 높다.

그런데 현실적으로 LG전자가 선택할 수 있는 가능성은 한가지밖에 없다. 경쟁사들의 트랜드가 먹히고 있는 카드를 꺼내는 것인데, 그것이 바로 스마트 TV 아닐까라는 것이 내 생각이다. 이는 LG전자가 보도자료로 배포한 LG전자, 스마트TV 독자 플랫폼 넷캐스트 강화에서도 나타난다. 보도자료에 따르면 LG전자는 내년에 출시될 평판 TV 라언업 가운데 60%이상을 넷캐스트를 탑재한다고 밝혀, 내년 시장을 주도할 메인테마는 넷캐스트라는 것을 암시하고 있다.

결국 LG전자는 주력으로 내세우고 있는 홈엔터테인먼트 3D 가전을 중심으로 넷캐스트를 강조할 것으로 예상된다.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글 TV CES 2011에서 볼수 없다? 왜?

2010. 12. 21. 10:39 Posted by 비회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글 TV CES 2011에서 볼수 없다? ?

 

내년 1월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하는 CES 2011 참관을 위해 CES 등록을 마쳤다. 이 등록과정을 거치면 다양한 정보가 메일로 오게 되는데 오늘 아침 재미있는 메일이 하나 도착했다. 이 메일의 내용은 내년 CES에 구글 TV를 볼 수 없을 것이라는 소식이다.

 

다음달 5일 열리는 CES를 통해 당초 공개를 앞두고 있던 구글 TV는 구글의 갑작스런 연기 통보로 인해 볼 수 없을 듯하다. 이로 인해 CES 공개를 앞두고 부지런히 준비하고 있던 LG전자, 소니, 도시바, 샤프 등 제조업체는 당황스럽다는 입장이다.

 

연기 이유에 대해 구글 TV 소프트웨어를 더 개선하기 위함으로 전해지고 있는데 이는 구글 TV SW가 구식이다라는 평가를 받아온 것에 대한 개선책을 내놓기 위함이며 CES 2011에 맞춰 업데이트를 완성하지 못하게 되면서 결국 CES에 구글 TV를 공개 연기를 결정지은 것으로 보여진다.

 

CES를 통해 큰 관심을 이끌 것으로 예상되는 테마 가운데 하나인 구글 TV가 이번에 공개되지 않을 것이라는 소식은 아쉬움이 남는 부분이다.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777jindong BlogIcon 컴투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글티비가 나오는 소식은 처음 접했어요~
    애플TV와 함께 TV에서도 결쟁구도가 되려나요~

    2010.12.22 10:16

최근에 올라온 글

David.Oh'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