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게임

곰 TV 스타 2 우승 상금 1억 걸고 대회 개최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TV 스타 2 우승 상금 1억 걸고 대회 개최한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국내 e스포트 및 방송 파트너사인 곰 TV 5일 스타크래프트2 : 자유의 날개 마케팅의 일환으로 글로벌 스타크래프트 2 리그(Global StarCraft 2 League) 개최 소식을 발표했다.

 

TV는 정규 토너먼트, 월드 챔피언 십 등 매월마다 열리는 토너먼트로 구성된 GSL 2010년과 2011년에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글로벌 방송 서비스를 통해 전세계 유저들을 대상으로 PC상에서 또는 모바일을 통해서 생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GSL 9월 총 상금 2억원의 스타크래프트 2 오픈 리그를 시작으로 매월 개최할 예정이다. 기존 연간 5~6회 진행 및 주간 1~2회 방송을 하고 있는 기존 리그에서 매주 5회 게임방송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횟수를 늘릴 예정이며 등급 포인트제를 바탕으로 선수 등급제를 도입 선수들간의 건전한 경쟁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한다. 또한, 연말 최종 이벤트를 통해 최종 챔피언을 가리는 리그를 진행할 예정이다.

 

GSL의 우승상금은 2010년 한해 동안 총 6억원 이상이며 이는 e 스포트 사상 최대 규모의 상금이다. 매월 진행되는 토너먼트 우스자에게는 1억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준우승과 4강 진출자는 3천만원과 천만원이 각각 주어진다.

 

이번 GSL은 프로게임단에 소속된 선수들만 참여할 수 있었지만 이번 리그에서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TV는 이번 대회를 통해 실력 있는 선수들을 지원, 육성하는 동시에 보다 많은 선수들이 상금이 수여되는 프로 수준의 경기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클랜전과 같은 추가적인 스타크래프트2 리그도 개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