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talker


- 2010년형 블루레이 플레이어 '넷캐스트' CES 공개

LG전자가 인터넷으로 다양한 컨텐츠를 쉽게 즐길 수 있는 네트워크 기반의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7일부터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0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블루레이 플레이어 시리즈는
개인 원하는 영화와 음악을 다운 받아 자신만의 미디어 라이브러리를 제작할 수 있으며, MP3 음악을 감상할 때는 온라인 음악 데이터베이스에서 음악파일의 상세정보(제목, 장르, 가수, 앨범 자켓 등)를 자동으로 검색해 보여주는 기능이 추가됐다.

또한, 무선 인터넷 접속기능인 와이파이(Wi-Fi) 적용하여
인터넷 접속은 물론 다른 멀티미디어 기기와 연결도 쉽고 간편해졌으며 홈네트워크 기술인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을 통해 집안의 PC와 연결, 영화와 음악 등 다양한 미디어 파일을 무선으로 실행, 감상할 수도 있다.

디자인은 2010년형 보더리스 TV시리즈나 홈시어터와 테두리 장식의 소재나 색깔 등을 맞춰 조화를 이뤘다.


LG전자의 2010년형 블루레이 플레이어 시리즈는 ‘넷캐스트 (NetCast™)’기능을 적용,단축 아이콘을 누르는 것만으로 영화, 음악 등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나 날씨와 같은 정보 서비스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넷캐스트 (NetCast™)’는 올해부터 LG전자의 브로드밴드 TV나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 홈시어터 등에 적용되는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기능을 통칭하는 브랜드다.

디바이스 출시 이외에도 LG전자는 콘텐츠 업체와 제휴도 강화한다.
LG전자는 ‘08년 하반기 세계최초로 미국의 대표적인 온라인 영화 대여 업체인 넷플릭스(Netflix)를 이용할 수 있는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출시했고, 작년 상반기에는 세계 최대의 UCC 전문 사이트인 유튜브(YouTube) 등의 실시간 이용 기능을 추가한 제품도 선보였다. 이 제품으로 넷플릭스가 제공하는 1만2,000편 이상의 고화질 영화와 TV 프로그램은 물론,1분마다 13시간 분량의 동영상이 올라오는 유튜브의 UCC 동영상을 거실과 안방에서 실시간으로 전송 받아 시청할 수 있다.

LG전자는 향후 온라인 콘텐츠 제공업체들과의 제휴, 협력을 강화해 실시간 스포츠 중계나 인기 TV쇼 등 다양한 고화질의 콘텐츠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임을 밝혔다.  

LG전자는 올해 세계시장에서 100만대의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판매한데 이어, 내년에는 판매량을 250만대로 두 배 이상 늘릴 계획이다. 세계 최대 시장인 북미에서 120만대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LG전자 홈엔터테인먼트(HE)사업본부장 강신익 사장은  “LG전자의 기술력에 다양한 콘텐츠 업체들과의 제휴를 확대해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 시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올라온 글

David.Oh'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