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talker

[리뷰] 전사사전을 삼킨 모바일 PC mbook bz

2010. 2. 5. 18:31 Posted by 비회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대용 기기들이 많이 출시되고 있는 요즘 소비자들에게 가장 눈길을 끌고 있는 제품의 요소들을 살펴보면 휴대성’, ‘성능’, ‘사용시간과 함께 구매에 영향을 미치는 가격등이 손꼽힌다. 모바일 PC의 원조격인 UMPC, 두번째로 주목받은 MID, 그리고 최근 휴대용 PC시장을 뒤흔든 넷북 또한 예외가 될 수 없었다. 잘 만든 제품이라고 해도 가격이 비싸다고 한다면 요즘 같은 경기에 선뜻 구매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현재 작은 크기를 가진 높은 휴대성과 그리고 장시간 사용할 수 있는 매력인 제품은 어떤 것이 있을까? 최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2010에서 이와 같은 제품이 있는지 살펴봤다. MID 제품군과 넷북 제품군이 전시되어 있는 인텔부스로 발걸음을 향했다. 그 곳에서 새롭게 공개한 제품들도 있었지만 유달리 눈길을 끄는 제품이 있었는데 바로 mbook bz였다.

 

바로 UMID에서 출시했던 mbook m1, mbook m1 pink의 후속제품으로 휴대성과 장시간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을 내세웠다. CES2010에서 일부 바이어들은 비즈니스층에서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을 인텔관계자에게 묻기는 장면을 포착하기도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CES2010에서 돋보였던 mbook bz는 비즈니스 사용자뿐만 아니라 모바일 기기에 관심있는 사용자의 궁금증을 해소시켜보자. 전자사전과 비슷한 크기를 지닌 mbook bz는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비즈니스적인 느낌을 많이 풍긴다.

 

단순하게 비즈니스용이기 때문에 제한된 사용성을 갖고 있을 것이라는 생각은 버리는 게 좋다. 단지 브랜드 네임이 이동성이 잦은 비즈니스 사용자에게 적합하기 때문에 마케팅적 요소가 접목되었을 뿐이다.

 

Mbook bz는 노트북의 사양을 따라가진 못하지만 충분히 넷북으로 활용 할 수 있을 만큼 최소한의 성능을 보장한다. 아톰프로세서 Z515 1.2GHz를 채용한 mbook bz는 윈도우 XP운영체재를 채용했다. 만일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안드로이드나 리눅스 운영체제를 선택했다면 사용자의 폭을 제한했을 지도 모른다. 해외시장으로 판매하게 된다면 리눅스 또는 모블린 2.1 운영체제를 선택하는 것도 나쁘지 않은 선택이라고 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자사전과 비슷한 크기와 외형을 갖고 있어 전원을 켜기 전까지 mbook bz의 진가를 쉽게 알아차리기 힘들다. 무광택 소재를 사용했고 지문이 잘 묻어나지 않도록 코팅했다. bz라는 브랜드 이름과 잘 어울리도록 직선적인 디자인과 검은 색상을 선택해 고급스럽고 전문적인 이미지를 떠올리게 한다. 새롭게 바뀐 UMID 로고 디자인은 mbook bz의 외형을 돋보이게 한다. 전체적인 외형 마감도는 우수한 편이다. 힌지의 유격이나 여타 다른 부분에서 유격이 발견되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덮개를 열지 않고 앞쪽을 살펴보면(왼쪽부터) 향후 추가예정인 Wibro 슬롯단자, 그 옆으로는 마이크와 Micro SD 슬롯이 위치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좌측면에는 외부 DMB 안테나를 연결할 수 있는 DMB단자가 위치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측면에는 외부 모니터 출력 단자, 이어폰, USB 2.0 단자, AC 단자, 핸드스트랩 고리가 있다. 특히 휴대성이 우수한 mbook bz는 외부 모니터 출력을 지원해 비즈니스 커뮤니케이션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예를 들면 바이어 또는 고객과의 프리젠테이션에서 외부 모니터를 연결해 커뮤니케이션을 보조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book bz는 저소음 설계(팬리스 방식)를 적용했고 실내의 온도를 외부로 노출할 수 있는 방열구가 아래쪽으로 향했다. 더운 여름에 무릎에 대고 사용한다면 화상을 입을 우려가 있으니 더운 여름에는 주의를 기울여 사용해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덮개를 열면 상판 내부에는 터치스크린을 지원하는 4.8인치 LCD가 보인다. 터치스크린의 좌측에는 스피커와 마우스 좌우 클릭버튼, 우측에는 130만화소의 웹캠과 광터치 마우스가 있어 mbook bz의 편의성을 돕는다.

 

키보드는 총 56개의 버튼으로 이뤄져 있으며, m1과 동일한 키보드를 사용하고 있다. 키보드 좌측 상단왼쪽부터 mbook bz 로고, 키보드 상단에는 새롭게 추가된 캡 센서, 그 옆으로 블루투스/무선랜 버튼, 전원버튼이 있다.

 

캡센서는 fn키와 조합해서 사용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어떨까?

 

얼핏 고진샤에서 선보였던 제품들과 유사할 수 있지만 이 제품은 휴대성에 좀 더 초점을 맞췄다.휴대성에 중점을 둔 MID 제품들은 대부분 키보드가 없어 불편함을 호소했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가상키보드를 제공했지만 터치스크린을 클릭해야 했다. 다행스럽게도 mbook bz는 터치스크린을 지원하는 디스플레이와 함께 키보드를 제공한다. 또한 포인팅 디바이스의 부재를 대체하기 위해서 광터치 마우스를 내장했고 좌측에 있는 마우스 좌우 선택 버튼부는 터치패드와 함께 사용돼 다양한 입력장치를 활용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키보드를 살펴보면 키의 버튼부 크기가 작고 깊게 눌려 다른 버튼을 누를 수 있지만 전체적인 키감은 전자사전과 비교하면 좋은 편이다. 노트북이나 넷북에 비하면 키의 탄성이 부족하고 둔탁한 느낌을 받는다. 손가락이 굵은 사용자라면 타이핑시 불편함을 호소할 수 있다. mbook bz의 만족도를 가늠하는데 중요한 분기점이 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서를 장시간 작성하기엔 부족한 모습을 보이지만 간단한 문서수정이나 메모용으로 사용하기에 적당하다. 또한 일부 넷북에서 F11, F12를 지원하지 않지만 bz에서는 대부분의 펑션키를 지원하고 사용자의 편의성을 돕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스플레이를 살펴보면서 빠른 화면전환이나 잔상은 크게 보이지 않아 만족스러웠다. 전력관리를 위해서 0부터 7단계로 LCD의 밝기를 제한적으로 조절할 수 있다. 한편, 외부모니터 연결시 동영상 및 프리젠테이션을 하는데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하드디스크 타입이 아닌 SSD타입을 채용해서 소음이 적고 발열도 생각보다 적은 편이다. 그리고블루투스와 무선랜의 경우 넷북과 울트라씬 노트북과 비슷한 수신율을 보인다. USB 단자의 연결성은 우수해 바로 연결하는 즉시 인식됐다. 하지만 최근 USB 제품들이 늘어나면서 USB의 단자가 1개만 있다는 점은 아쉽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장 DMB의 성능은 수신율이 좋은 곳은 안테나가 없어도 수신될 만큼 괜찮은 성능을 지녔다. 주변 사람들이 휴대폰 성능보다 해상도가 떨어진다고 하는데, PC의 해상도와 차이가 나고 보급형 USB DMB와 비슷한 성능을 보인다.

 

배터리 사용시간은 Bluetooth, Wi-fi를 켜놓은 상태에서 Bluetooth Mouse를 페어링 해둔 상태에서 동영상을 재생하는 것으로 테스트를 시작했다. LCD의 밝기는 최대 소리는 외부스피커 최대로 설정해서 테스트했다. 평균 사용시간은 약 3시간 11분으로 LCD의 밝기와 소리를 줄이면 평균 사용시간이 약 4시간 30분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자연방전률은 완충 후 18시간 뒤 체크해본 결과 98%로 확인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함께 제공되는 ThePot Player mbook bz에서 사용할 수 있는 대부분의 프로그램을 제어할 수 있게 해준다. 주로 PMP에서 경험할 수 있는 UI로 멀티미디어적인 요소를 강조하기 위해서 제공한다. Mbook bz가 이런 프로그램 런처를 제공함으로써 휴대성이 강한 제품이라고 암시한다. ThePot Player는 음악, 동영상, DMB, 포토뷰어, DVD/Audio, 전자사전 아이팟, 설정, 블루투스, 웹브라우저 메뉴를 지원하고 소리와 밝기 조절이 가능하다. ThePot Player는 터치해서 선택해야 한다는 점이 특이하다.

 

CES2010에서 공개된 mbook bz는 해외 바이어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은 제품인 만큼 전체적으로 휴대성이 높은 기기로 장시간 사용할 수 있는 배터리 사용시간을 장점으로 가지고 있다. 높은 성능을 요구하지 않는 사용자라면 충분히 구매해 볼 가치가 있는 제품이다. mbook bz의 예약판매가 시작된 만큼 좀 더 개선된 성능과 기능으로 많은 사용자층의 기대와 욕구를 충족시켜줄 수 있는 제품으로 기대해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book bz(엠북 비즈)

 

CPU - 아톰 Z515 [1.2GHz]

화면 - 1024x600 4.8인치 터치스크린

메모리 - 512MB

저장장치 - SSD 32GB

무선통신 - 무선랜, 블루투스 내장, DMB

웹캠 - 130만 화소

확장 - USB 슬롯, 마이크로SD 슬롯, 옵티컬 광센서 마우스, 캡센서

무게 - 370g

크기 - 161 x 96.5 x 19.1~29m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올라온 글

David.Oh'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