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휴대폰/모바일

도코모 세계에서 가장 얇은 폰 MEDIS N-04C 출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코모 세계에서 가장 얇은 폰 MEDIS N-04C 출시

 

NTT DoCoMo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안드로이드폰 MEDIS N-04C를 출시했다.

 

지금까지 가장 얇은 스마트폰을 꼽으라 한다면 MWC2011을 통해 공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S2일 것이다. 갤럭시S2의 두께는 8.4mm. 하지만 갤럭시S2가 출시되기도 전에 가장 얇은 두께를 양보해야 할 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코모에서 출시한 MEDIS N-04C의 두께는 7.7mm 갤럭시S2와 비교 약 0.7mm의 차이를 보이고 있다. MEDIS N-04C의 스펙은 4인치 고릴라 글래스 내장 디스플레이(해상도 854X480)800Mhz 프로세서, 510만 화소 카메라, 1-Seg TV 튜너, WIFI, GPS, MicroSD 슬롯, 1260mAh 배터리 등을 제공한다.

 

너무 얇은 두께로 인해 충전단자와 이어폰 단자(변환잭 필요)를 같이 사용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으며 배터리 용량이 다소 작다는 단점이 있다. 두께만으로는 세계 최고 일지는 모르겠지만 성능까지 고려하면 그저 최고로 얇은 두께를 지닌 제품으로 평가받지 않을까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