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시회/CES 2011

[CES2011] 림사 블랙베리 플레이북을 만져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CES2011] 림사 블랙베리 플레이북을 만져보다!

 

CES2011을 통해 림(RIM)사의 태블릿 블랙베리 플레이북을 공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플레이북의 성능을 먼저 살펴보면 갤럭시탭과 동일한 7인치 사이즈로 크리스탈 클리어 HD 해상도 1024X600 디스플레이와 엔비디아 테그라2 1GHz 듀얼코어 프로세서, QNX Webkit이 결합된 자체 블랙베리 태블릿 OS, 16/32GB 내장 메모리, MicroSD 슬롯, 500만 화소 카메라, 전면카메라, 스테레오 마이크, WIFI, 블루투스, Mini HDMI, HTML5, ADOBE Flash 10.1 지원, 194X130X10mm 크기, 400g 무게 등을 스펙으로 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직접 조작해본 플레이북은 생각 이상의 깔끔한 UI와 수준급 실행 속도 그리고 칭찬할 만큼 훌륭한 멀티태스킹 등 비록 아이폰 iOS나 안드로이드 기반의 OS가 아니지만 짧은 시간에 어렵지 않게 익힐 수 있는 편리성까지 갖추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만 터치인식의 문제인지 미세하게 조작해야 하는 부분에 있어서 약간씩 인식률이 떨어지는 문제점을 보이고 있으며 또한, 블랙베리 자체 OS로 애플리케이션 지원이 부족할 수 밖에 없다라는 점이 아쉬움으로 남는다. 일부에서는 카메라에서도 빛이 부족한 실내나 야간시 회색빛이 도는 문제점이 발견되었다는 의견도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자인에 있어 평이하고 단조로운 모습이 호불호가 나눠질 듯 하지만 다부지면서도 완성도 있는 마감처리는 괜찮다는 평가이다.

 

블랙베리가 널리 보급된 해외와는 달리 국내에서는 그 지원이 부족하다라는 점을 봤을 때 화면 사이즈 등을 고려해 갤럭시탭과 경쟁을 하는 국내의 경우 경쟁력에 있어 다소 떨어질 듯 하다. 다만 초기 가격 발표한 대로 499달러에 출시할 경우 가격적인 측면에 있어서는 플레이북이 더 경쟁력을 이끌어 갈 듯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