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talker


[CES2011] 또 하나의 옵티머스 옵티머스 블랙을 선보이다.

 

LG전자는 또 하나의 옵티머스 옵티머스 블랙(Optimus Black) CES2011을 통해 공개했다. 옵티머스 블랙은 측면 최소 6mm에서 최대 9.2mm 두께, 109g 무게 등 초슬림한 디자인을 채용했으며 업계 최초로 700nit 화질을 제공하는 4인치 노바(NOVA) LCD 디스플레이를 내장하였다.

 

우연의 일치인지 삼성 역시 8.99mm 인퓨즈4G를 선보이며 올 한해 초슬림형 스마트폰이 대세로 이어지지 않을까 하는 성급한 예상도 흘러나오고 있다. 참고로 갤럭시S와 아이폰 4보다 얇은 두께를 자랑한다.

 

옵티머스 블랙이 담고 있는 노바 디스플레이는 기존 IPS LCD 패널 대비 더욱 작은 격자무늬를 적용하여 더 많은 빛을 통과하면서도 전력 소모량은 오히려 50% 가량 절약할 수 있는 장점을 제공하고 있다. , 밝고 뛰어난 화질과 야외 시인성을 담은 LCD를 담고 있음에도 배터리 효율은 더욱 높아져 제조사 기준 1500mAh 배터리로 최대 8시간 통화가 가능하다.

 

또한, 와이파이 다이렉트(WIFI Direct)라는 새로운 기능이 적용되어 블루투스와 비교 최대 22배 빠른 데이터 전송속도를 지원한다.   

 

안드로이드 2.2. 프로요를 기본 탑재한 옵티머스 블랙은 2.3 진저브레드로 업그레이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실제 부스를 통해 살펴본 옵티머스 블랙의 디자인은 새로울 것 없이 옵티머스 2X와 비슷하다는 느낌이 들었다. 또한, 전시 제품의 경우 미세하지만 유격이 보이는 등 마감도 부분에 있어 다소 떨어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이는 전시 제품으로 실제 양산제품의 경우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디스플레이의 경우 제조사에서 언급한 대로 선명한 화질과 뛰어난 색재현력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었다. 선명한 화질 대비 낮은 배터리 소모량은 영화, 지상파 DMB, 소설 등 스마트폰으로 다양한 활용을 하는데 있어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듯 하다.

 

작년 한해 옵티머스 시리즈를 다양하게 출시하며 뒤쳐져 있던 스마트폰 시장을 만회하려고 노력했지만 업그레이드 지연 및 미 지원 등의 문제로 사용자들의 비판을 받아 왔다. 작년 한해 칭찬과 비판으로 배운 노하우를 바탕으로 올 한해 과거 LG전자의 영광을 되찾길 기대해본다.



IT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디토커’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IT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IT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자동차에 관심 있으시다면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다음뷰
  • 믹시
  • 올블로그
  • 오픈캐스트
  • Feedburner
  • 야후
  • 구글
  • RSS
  • 유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다음요즘
  • 구글플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올라온 글

David.Oh'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