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휴대폰/모바일

[루머] 윈도우즈7 기반의 태블릿 글로리아 2011년 출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블로기닷넷(blogeee.net)

 

삼성전자가 준비한 태블릿계의 쌍두마차가 등장했다. 바로 안드로이드 기반의 '갤럭시탭'과 새롭게 선보일 윈도우즈7 기반의 태블릿PC가 바로 그 주인공.

 

프랑스의 웹사이트 블로기닷넷(blogeee.net)을 통해 새롭게 공개된 글로리아(Gloria) 갤럭시탭의 후속 모델처럼 보여지지만 윈도우즈7을 바탕으로 하고 있어 안드로이드를 탑재한 갤럭시탭과는 다른 길을 걷고 있다. 특히 10인치 디스플레이와 QWERTY(쿼티) 키보드를 채용하고 있어 갤럭시탭과 차별화된 요소를 갖추고 있다.

 

글로리아(Gloria)에서 이목을 끄는 점은 태블렛PC처럼 QWERTY(쿼티) 키보드 채용했다는 점이다. 한가지 다른 점은 키보드가 스위블 방식이 아닌 슬라이딩 방식을 채택했다. 키보드 방식이 기존의 노트북 키패드와 달리 버튼형으로 되어있다는 점이 눈에 띈다. 아울러 키보드 내에 있는 익스플로러 전용 버튼은 쉽게 웹브라우저를 열고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글로리아의 또 다른 매력은 멀티터치를 지원하는 10인치 디스플레이를 꼽을 수 있다. 가독성을 높여주기 위해서 큰 디스플레이를 채용했다는 점은 높은 점수를 줄 수 있지만 높은 해상도를 지니고 있을지 알려지지 않았다. 하지만 글로리아의 완성도를 생각한다면 1024x768이상의 해상도를 지원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글로리아에 적용된 멀티터치 디스플레이는 사용자의 편의성과 조작성을 높여주기 때문에 대부분의 모바일 기기에서 사용되고 있다.

 

해외 미디어를 통해 2011년 상반기에 출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엔가젯(Engadget)